2022.08.14 (일)

  • 구름많음춘천 24.6℃
  • 흐림서울 25.9℃
  • 흐림수원 25.5℃
  • 청주 25.2℃
  • 대전 24.3℃
  • 구름조금대구 25.5℃
  • 흐림전주 26.3℃
  • 흐림울산 25.5℃
  • 구름조금광주 27.8℃
  • 흐림부산 26.7℃
  • 구름많음목포 27.4℃
  • 구름많음제주 30.0℃
  • 구름조금강화 23.7℃
  • 흐림천안 24.4℃
  • 흐림김해시 26.1℃
  • 구름많음구미 24.9℃
기상청 제공

버스/승합

전체기사 보기

현대차, 트림별 사양 강화된 ‘2023 스타리아’ 출시

‘횡풍안정제어’ 신기술 전 모델 기본 적용으로 주행 안정성 대폭 강화 라운지 모델 승차감 및 시트 착좌감 개선, 모빌리티 모델은 신규 트림 7인승 추가

현대차는 8월 12일(금)부터 상품 경쟁력을 높인MPV(다목적 차량, Multi-Purpose Vehicle) ‘2023 스타리아’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2023 스타리아는 연식 변경 모델로, 주행 안정성을 제고하는 기술을 새롭게 적용하고 트림별 사양을 강화해 상품성을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다. 현대차는 그룹 최초로 ‘횡풍안정제어(CrosswindStability Control)’ 신기술을 스타리아 전 모델에 기본 적용한다. 횡풍안정제어기술은 차체의 측면으로 강한 횡풍이 불 때, 횡풍발생 방향의 전후면 바퀴를 자동제어 하는 방식으로 차량의횡거동을 억제하고 회전 성능 및 접지성을 향상시켜 안정적인 주행을 가능하게 하는 기술이다. 또한 스타리아 카고(3/5인승), 투어러(9/11인승)의 모던 트림에는 자외선 차단유리를, 라운지 모델 전 트림에는 샤크핀 안테나를 기본화했다. 이와 함께투어러 및 라운지 모델은 탑승객이 보다 편리하게 물건을 보관할 수 있도록 러기지 네트 및 후크를 개선했으며, 라운지 7인승 모델은 2열 시트의 착좌감을 더욱 강화했다. 현대차는 모빌리티 사업자 전용 ‘모빌리티9’에 이어 신규 트림 7인승 ‘모빌리티7’을 추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