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구름많음춘천 29.3℃
  • 구름조금서울 29.9℃
  • 구름많음수원 28.7℃
  • 구름조금청주 29.2℃
  • 구름조금대전 29.3℃
  • 흐림대구 25.1℃
  • 구름많음전주 30.1℃
  • 흐림울산 23.2℃
  • 구름많음광주 28.4℃
  • 구름많음부산 25.7℃
  • 구름많음목포 27.3℃
  • 흐림제주 27.9℃
  • 맑음강화 28.2℃
  • 구름조금천안 28.2℃
  • 구름많음김해시 26.5℃
  • 흐림구미 25.6℃
기상청 제공

전기차

파워프라자, 월미공원에 두 번째 더블캡 전기화물차 공급

지속 가능한 환경 보호와 효율적인 공원 운영을 위해 중요한 발걸음을 내딛는 데 기여
‘봉고3ev피스 더블캡’은 국내에서 생산된 유일한 더블캡 전기화물차


국내에서 손꼽히는 전기차 개발사인 파워프라자는 월미공원에 더블캡 전기화물차봉고3ev피스 더블캡’ 2대를 공급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급으로 월미공원이 지속 가능한 환경 보호와 효율적인 공원 운영을 위해 중요한 발걸음을 내딛는 데 기여하게 됐다. 또한 이는 지난 2023년에 이어 월미공원에 두 번째 공급한봉고3ev피스 더블캡으로, 더블캡 전기화물차의 효용성이 또 한번 입증됐다.

 

‘봉고3ev피스 더블캡은 화물 운송과 인력 이동을 동시에 해결할 수 있는 다목적 차량으로,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파워프라자에서 제작·판매되고 있다. 최대 6인의 탑승이 가능하고 충분한 화물 적재 공간을 제공해 공원 관리와 유지 보수를 더욱 효율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것이 강점이다.

 

특히 100% 친환경 전기 구동 시스템을 채택해 탄소 배출을 획기적으로 저감함으로써 공원의 생태계를 보호하는 데 큰 역할을 한다. 소음이 발생하지 않는 점도 작업자의 쾌적한 업무 환경 조성에 큰 도움이 된다.

 

파워프라자는 월미공원에 두 번째로 더블캡 전기화물차를 공급하게 되면서 우리 차량이 월미공원의 친환경 공원 운영에 기여할 수 있어 기쁘다면서 더블캡 전기화물차는 뛰어난 성능과 실용성을 갖춘 친환경 차량으로, 앞으로도 월미공원과 같은 도심 공원에서 더 많은 활약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봉고3ev피스 더블캡은 국내에서 생산된 유일한 더블캡 전기화물차다. 전기화물차 전문 제작 업체인 파워프라자가 직접 개발하고 제작했으며, 환경부에 공식 등재된 신뢰할 수 있는 모델이다.

 

1회 충전 시 120km 주행이 가능하며, 독일 린데(Linde)의 고성능 인덕션 모터와 고효율 EV 파워트레인(최대 출력 80hp/최대 토크 193Nm/배터리 용량 40.1kWh)을 채택해 힘 있고 스마트한 운행 환경을 제공한다. 충전은 완속(AC 단상)과 급속(AC 3)을 지원해 사용 환경에 따라 2시간 이내에 충전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일반 화물차량에 비해 효율면에서도 뛰어나 현장 출동이 잦은 관공서(시설관리, 공원/산림녹지관리, 자원순환과, 동주민센터) 및 공공기관의 수요가 높아 앞으로도 보급은 꾸준히 이어질 전망이다.

 

파워프라자는 전기자동차 컨버전(전기화물차 구조변경) 기술의 리딩 컴퍼니로, 이미 2007년부터 전기화물차를 개발해 상용화하고 0.5톤 라보 전기화물차 모델(2014)에 이어 1(카고/2020)과 더블캡 전기화물차 차량까지 출시해 고객의 니즈에 맞춘 다양한 전기화물차 라인업을 구성하고 있다.​

관련기사


간행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