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4 (화)

  • 구름많음춘천 21.2℃
  • 구름조금서울 22.4℃
  • 맑음수원 22.5℃
  • 흐림청주 20.7℃
  • 대전 18.5℃
  • 대구 17.9℃
  • 흐림전주 18.5℃
  • 울산 17.6℃
  • 흐림광주 17.3℃
  • 부산 17.4℃
  • 목포 18.0℃
  • 제주 18.9℃
  • 구름많음강화 21.8℃
  • 흐림천안 19.7℃
  • 흐림김해시 18.5℃
  • 흐림구미 18.3℃
기상청 제공

국산

타타대우상용차, CJ대한통운에 ‘더 쎈’ 택배 차량 공급

타타대우상용차 ‘더 쎈’, CJ대한통운에 ‘윙바디’ 차량 공급
영등포지사 시작으로 6월까지 총 54대 전국지사에 직영택배기사 차량으로 공급

URL복사


타타대우상용차가 준중형트럭더 쎈’ 54대를 CJ대한통운에 공급한다고 41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되는 적재 차량은 양쪽으로 문이 자동 개폐되는더 쎈윙바디 택배차량으로 CJ대한통운 영등포 지사에 1호차 공급을 시작으로 6월까지 총 54대가 전국지사에 직영택배기사 차량으로 공급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주춤했던 수출입 물동량이 회복세에 접어들고 온라인 배송이 일상화되면서 운송용 차량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대비하기 위해 CJ대한통운은 작년 10월 공개 입찰을 진행, 타타대우상용차의 준중형트럭더 쎈과 중형트럭프리마를 택배 운송 차량으로 최종 결정했다. 이로써 준중형트럭더 쎈은 출시 10개월 만에 물류 운송 업계에서도 효율과 성능을 인정받으며 본격적으로 물류 업계 진출의 신호탄을 쏘았다.

 

‘더 쎈 3, 4, 5톤의 적재량을 갖춘 준중형급 트럭으로 CJ대한통운은 동급 사양 대비 적재함 길이가 길고, 윙바디 제작시 전고가 높아 물류 적재 및 운송에 효율적이라는 점을 주목했다. 또한 상대적으로 차량가가 동급 사양 대비 합리적이었다는 부분도 택배 운송용 차량으로서 적합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타타대우상용차의 김방신 사장은 “’더 쎈을 국내 대표 택배업체인 CJ대한통운에 지속적으로 확대 공급해 국내 물류 운송 업계 진출의 기반을 다질 것이라며상용차가 지닌 힘과 안전이라는 기본가치에 충실한더 쎈이 효율성과 편의성으로 물류 업계에서도 활용도가 높은 차량으로 주목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간행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