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월)

  • -춘천 26.9℃
  • 맑음서울 23.1℃
  • 맑음수원 21.0℃
  • 구름많음청주 26.4℃
  • 구름조금대전 23.4℃
  • 구름많음대구 28.4℃
  • 구름많음전주 21.4℃
  • 구름많음울산 20.1℃
  • 구름많음광주 22.7℃
  • 흐림부산 20.0℃
  • 구름조금목포 19.7℃
  • 구름조금제주 21.9℃
  • 구름많음강화 16.7℃
  • 구름조금천안 23.5℃
  • 흐림김해시 20.2℃
  • 구름많음구미 26.2℃
기상청 제공

수소차

평택시에 2030년까지 수소트럭 및 버스 850대 공급

평택시에 수소 상용차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정부, 지자체, 민간기업 간 협력
현대자동차, 주요 교통 거점에서 활용할 수소트럭과 버스 개발해 공급할 계획

URL복사


평택시를 수소 경제 선도 도시로 조성하기 위해 정부-지자체-민간기업이 손을 맞잡았다.

 

현대자동차는 324() 평택시 시립운동장(소사벌레포츠타운)에서 환경부, 경기도, 평택시, SK E&S, 한국가스기술공사, 현대글로비스와평택시 수소 모빌리티 특구 조성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체결식에는 현대자동차 정원대 국내지원사업부장, 환경부 한정애 장관, 경기도 엄진섭 환경국장, 평택시 정장선 시장, 홍기원 국회의원, 홍선의 시의장, SK E&S 추형욱 사장, 한국가스기술공사 조용돈 사장, 현대글로비스 김현중 물류사업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수소 상용차를 중심으로 친환경 수소 모빌리티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2030년까지 평택시에 수소트럭과 버스 총 850대를 도입한다는 계획을 담았다.

 

정부와 지자체는 수소 모빌리티 특구 조성을 위한 행정재정적 지원을 비롯 수소 상용차 활성화를 위한 개발과 실증 사업 등을 돕는다.

 

현대자동차는 평택항, 지제역, 고덕신도시 등 주요 교통 거점에서 활용할 수소트럭과 버스를 개발해 공급한다.

 

또한 현대글로비스와 함께 올해 출시 예정인 수소전기트럭을 활용, 수소 카캐리어를 개발하고 실도로 시범 운행을 진행한다. 시범 운행은 평택항과 현대차기아 생산공장 일대에서 운영되며, 이를 통해 차량 성능, 편의성, 경제성 등을 검증한다.

 

SK E&S와 한국가스기술공사는 주요 교통 거점에 수소 충전소를 구축해 충전 인프라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수소 모빌리티 특구 평택시에 선제적으로 수소 상용차를 확대 보급해 국내 수소 생태계 조성에 기반을 다질 것이라며다양한 부문과 협력을 통해 전국적으로 수소차를 공급함으로써 탄소 중립과 수소 경제 확산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간행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