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4 (화)

  • 맑음춘천 28.3℃
  • 맑음서울 29.1℃
  • 맑음수원 26.8℃
  • 맑음청주 28.6℃
  • 맑음대전 27.4℃
  • 맑음대구 26.1℃
  • 맑음전주 25.1℃
  • 맑음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26.9℃
  • 맑음부산 22.3℃
  • 구름조금목포 23.4℃
  • 구름많음제주 21.9℃
  • 맑음강화 25.0℃
  • 맑음천안 26.7℃
  • 맑음김해시 26.4℃
  • 맑음구미 26.8℃
기상청 제공

버스/승합

현대자동차, ‘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 출시

1회 충전 주행거리 최대 635km … 고속형 대형버스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세계 최초 탑재
MR 댐퍼 및 제어 로직, 고출력 리튬 이온 배터리 등 첨단 기술 집약
차체와 일체감 있는 깔끔한 루프 디자인, 슬림형 승객 시트 등 미래지향적 디자인 완성


현대자동차는 승객 수송 부문의 지속 가능한 미래를 이끌어 갈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를 출시했다고 46() 밝혔다.

 

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는 고속형 대형버스 급에 세계 최초로 수소연료전지 시스템을 탑재한 친환경 차량으로 에너지 생산부터 운행까지 오염 물질을 배출하지 않는다.

 

현대자동차는 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에 최고 출력 180kW 수소연료전지 시스템, 최고 출력 335kW, 최대 토크 1,200N∙m의 안티 저크(Anti jerk) 모터를 탑재하고, 48.2kWh의 고출력 리튬 이온 배터리를 장착했다. 1회 충전 시 주행 가능 거리는 최대 635km.

 

또한 현대자동차는 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에 세계 최초로 MR(Magneto Rheological fluid, 자기 유변 유체) 댐퍼 와 차량의 좌우 및 앞뒤 흔들림을 감소시키는 제어 로직을 적용해 주행 안정성과 승차감을 향상시켰다.

 

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는 다양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통해 상품성과 안전 성능을 확보했다.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선 이탈 경고, 운전자 상태 경고, 햅틱 스티어링 휠, 후방 모니터, 후방 주차 거리 경고 등은 장거리 주행이 많은 운전자들이 편하고 안전한 주행과 주차를 할 수 있도록 돕는다. 

 

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는 차세대 친환경 운송 수단을 대표하는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으로 완성됐다. 외관은 전면부의 검정 그릴 위에 친환경을 상징하는 파란 선을 좌우로 연결해 수소전기버스의 정체성을 강조했으며 차체와 일체감 있는 직선형의 루프 디자인으로 깔끔한 이미지를 구현했다. 실내는 심플한 슬림형 시트를 통해 여유 있는 공간을 확보했으며 든든한 지지력과 편안한 쿠션감을 바탕로 시트의 착좌감을 개선해 안락한 승차감을 선사한다. 

 

현대자동차는 상용차에 맞게 특화한블루링크 플릿(Bluelink Fleet)’ 서비스를 5년간 무상으로 제공해 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 구매 고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한다.

 

블루링크 플릿 서비스는 연비와 충전을 분석해주는 것은 물론 실시간 운행 상황부터 고장 발생 여부까지 차량 상태에 대한 정보를 제공해 효율적으로 차량 점검을 가능하게 해주며, 주행 분석을 통해 운행 효율을 최대화할 수 있게 도와준다.

 

현대자동차는 2019년 시내버스 초저상일렉시티 수소전기버스를 국내에서 처음 공개한 이래 2020년 세계 최초로 대형 수소전기트럭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을 양산하는데 성공, 같은 해 10월부터 스위스에서 운행을 시작하고 2022년 국내에서 판매를 개시했으며, 이번 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 출시를 통해 현대자동차 수소전기 대형 상용차의 전 라인업을 구축하게 됐다.

 

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는 2021년 경찰용 버스로 개발을 시작해 2022년 일반 고속형 버스로 개발을 완료한 후 환경부, 부산시, 울산시, 경남도와 함께 시범 운행 사업에 투입된 바 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현대자동차는 2028년까지 모든 상용차 라인업을 친환경차로 전면 전환하겠다는 계획에 따라 유니버스 수소전기버스 출시를 통해 대형 상용차 전 차종에 수소연료전지 시스템을 적용했다친환경 상용차에 대한 고객들의 많은 수요에 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간행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