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07 (수)

  • 맑음춘천 26.9℃
  • 맑음서울 27.3℃
  • 맑음수원 27.3℃
  • 구름조금청주 27.0℃
  • 맑음대전 27.3℃
  • 맑음대구 28.8℃
  • 구름조금전주 27.1℃
  • 맑음울산 26.8℃
  • 맑음광주 27.7℃
  • 맑음부산 28.2℃
  • 맑음목포 25.0℃
  • 맑음제주 27.8℃
  • 맑음강화 25.9℃
  • 맑음천안 27.0℃
  • 맑음김해시 29.4℃
  • 맑음구미 28.1℃
기상청 제공

상용차 일반

현대커머셜, 현대차그룹 협력사 대상 상생금융 확대

금융권 유일한 장래매출채권, 금형설비 담보대출 취급
평가모형 개선해 금융지원 확대


기업금융 전문 회사 현대커머셜이 현대차그룹 협력사를 대상으로 상생금융 확대에 나선다.

 

현대커머셜은 지난 2011년부터 현대차그룹과 함께 협력사의 운영자금, 설비투자비 등을 지원하는동반성장펀드를 운영하고 있다. 지금까지 300여개 기업에 3.2조원 규모의 금융지원을 통해 협력사들의 안정적인 경영 활동을 돕고 있다.

 

‘동반성장펀드’를 이용하는 협력사는 일반적으로 금융권에서 취급하는 부동산과 같은 담보물이 없거나 외부신용등급이 낮은 수준이라도, 미래의 현금 흐름을 판단할 수 있는 장래매출채권이나 금형설비를 담보로 필요한 자금을 낮은 금리에 신속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최근 현대커머셜은 자동차 의장부품(차량용 내부 인테리어 부품)을 생산하는 협력사에 장래매출채권을 담보로 60억원의 신규 대출을 제공하고, 전장부품(차량용 전자장비)을 생산하는 협력사에는 생산설비를 담보로 100억원 규모의 4년 장기대출을 지원하는 등 협력사와의 동반성장과 상생경영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

 

현대커머셜 관계자는 "단순히 협력사의 규모나 외부신용등급을 보고 금융지원 여부를 판단하는 수준에 머무르지 않고, 매출의 안정성과 기술력, 자동차 부품 산업의 경기 흐름 등 비재무적인 항목을 결합한 자체 평가모형을 기반으로 업계 특성에 맞는 다양한 금융상품을 운영하고 있다" "최근에는 협력사의 미래차 대응 수준을 심사 항목에 추가 반영하는 방향으로 평가모형을 개선해 상생금융 지원 대상 및 규모를 확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간행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