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4 (금)

  • 구름많음춘천 27.1℃
  • 흐림서울 22.6℃
  • 흐림수원 25.3℃
  • 구름많음청주 28.8℃
  • 구름조금대전 27.7℃
  • 흐림대구 30.8℃
  • 구름많음전주 26.8℃
  • 흐림울산 27.6℃
  • 구름많음광주 27.8℃
  • 흐림부산 23.3℃
  • 박무목포 25.1℃
  • 구름많음제주 26.7℃
  • 구름많음강화 21.4℃
  • 구름많음천안 27.1℃
  • 흐림김해시 25.5℃
  • 흐림구미 30.3℃
기상청 제공

수소차

현대자동차 수소전기버스, 오스트리아 도심 운행 시작

오스트리아 빈을 시작으로 다양한 지역 노선에 순차적 활용 예정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버스가 해외 최초로 오스트리아 시내버스 정규노선에 투입되며 글로벌 친환경차 시장을 선도하는 앞선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현대자동차는 친환경 수소전기버스일렉시티 FCEV’를 오스트리아의 대중교통 기업비너 리니엔(Wiener Linien)’에 공급했으며, 오스트리아 빈 시내에서 사람들이 가장 많이 탑승하는 노선에 우선적으로 투입되어 운행을 시작했다고 227일 밝혔다.

 

이번에 투입된일렉시티 FCEV’는 오스트리아 정부 차원의 수소 인프라 확충 및 사업 주도를 위한 HyBus Project(하이버스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현대자동차가 해당 버스를 총 3대 공급해 빈을 시작으로 그라츠, 잘스부르크 등 오스트리아 내 다양한 지역 노선에 순차적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번에 오스트리아 빈에서 운행되는 수소전기버스일렉시티 FCEV’는 우수한 성능과 내구성을 갖춘 연료전지시스템과 동급 최고 용량의 수소 탱크를 적용해 1회 충전으로 최대 550km를 주행할 수 있다.


 

특히, 현대자동차 수소전기버스일렉시티 FCEV’는 긴 주행거리와 짧은 충전시간 등 우수한 상품성을 갖춰 차량 밀도가 높고, 신호등 간 거리가 짧은 오스트리아 빈의 도로 요건에 적합하다는 평을 받아 이번 HyBus Project(하이버스 프로젝트) 파트너로 선정되었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수소전기버스일렉시티 FCEV’ 오스트리아 공급을 통해 차별화된 친환경차 기술력을 입증하는 한편, 향후 수소전기버스 사업을 점차 확장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수소전기버스의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아 해외 최초로 시내버스 정규노선에 투입해 운행하게 되어 굉장히 뜻깊다라며앞으로도 다양한 국가에 수소전기버스 보급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간행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