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구름조금춘천 23.1℃
  • 구름조금서울 24.1℃
  • 구름조금수원 23.6℃
  • 맑음청주 24.0℃
  • 구름조금대전 24.6℃
  • 맑음대구 23.9℃
  • 맑음전주 24.6℃
  • 연무울산 24.3℃
  • 맑음광주 24.4℃
  • 맑음부산 25.5℃
  • 구름조금목포 24.2℃
  • 구름많음제주 24.7℃
  • 구름많음강화 22.0℃
  • 구름조금천안 21.7℃
  • 맑음김해시 23.7℃
  • 맑음구미 26.2℃
기상청 제공

전기차

파워프라자, 강원도 고성군청에 파워프라자 더블캡 전기차 공급

탄소 중립 실천을 위한 높은 효율성 실현


파워프라자 더블캡 전기차봉고3ev피스 더블캡모델이 강원도 고성군에 보급된다. 고성군청에 보급된 차량은 차량관리센터에서 사용되며 물품 운반, 도로정비, 각 사무소의 이동·출장 등 전반적인 공무수행용으로 사용된다.

 

관공서의 경우 화물차 교체 시 전기차를 구매해야 하는 정책(‘공공부문 친환경차 의무구매 제도’)으로 사용하던 더블캡 화물차의 전기차 교체가 빠르게 이뤄지고 있다.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국가 전략 및 정책의 선도적 실행을 위해서 기관에 보급돼야겠지만, 단지 그뿐만 아니라 더블캡 전기차의 효율성이 보급의 큰 몫을 하고 있다.

 

기존 (경유)더블캡 화물차 대비 저렴한 유지 비용으로 기관 예산의 효율적 운용과 700kg 적재 용량, 6인 탑승이 가능해 도로정비, 불법 홍보물의 철거, 시설물 관리, 폐기물 수거 등 장비와 인력이 필요한 현장 업무에 매우 효율적으로 쓰인다. 전기차 특유의 정숙성과 친환경이란 점은 야간작업 시 소음 및 분진으로 인한 민원을 억제하는 데 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작업자의 작업환경 개선에도 효과적이다. 또한, 파워프라자 더블캡 전기차의 경우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통해 관리의 편의성을 제공하는 있는 점도 강점으로 꼽힌다. 이 때문에 현장 출동이 잦은 관공서(시설관리, 공원/산림녹지관리, 자원순환과, 동주민센터) 및 공공기관의 수요는 앞으로도 꾸준히 이어질 전망이다.

 

‘봉고3ev피스 더블캡은 파워프라자가 직접 개발·보급하는 6인승 소형 전기화물차로, 환경부에 공식 등재된 믿을 수 있는 모델이다. 1회 충전 120km 주행이 가능하며, 독일 Linde의 고성능 인덕션 모터와 고효율 EV 파워트레인(최대 마력 80hp/최대 토크 193Nm/배터리 용량 40.1kWh)을 채택해 힘 있고 스마트한 운행 환경을 제공한다. 충전은 완속(AC 단상)과 급속(AC 3)을 도입해 사용 환경에 따라 2시간 이내 충전할 수 있다.

 

국내 전기차 시장 초기부터 꾸준히 전기상용차를 개발해온 파워프라자는 축적된 기술을 앞세워 자사가 개발한 EV 부품(OBC, PDU, LDC, BMS, 계기판 모듈 등)을 사용해 전기화물차를 제작해 왔으며, 부품 수급의 용이성으로 전기차 오너에게 차량관리의 부담까지 덜어주고 있다.

 

파워프라자는 전기자동차 컨버전(전기차 구조변경) 기술의 리딩 컴퍼니로서 이미 2007년부터 전기화물차를 개발해 상용화하고 0.5톤 라보 전기화물차 모델(2014)에 이어, 1(카고/2020), 현재 더블캡 전기화물차 차량까지 출시해 고객의 니즈에 맞춘 다양한 전기차 라인업을 구성하고 있다.

관련기사


간행물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