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4 (일)

  • -춘천 1.3℃
  • 맑음서울 6.3℃
  • 맑음수원 6.9℃
  • 맑음청주 5.5℃
  • 맑음대전 6.9℃
  • 흐림대구 7.3℃
  • 맑음전주 8.5℃
  • 흐림울산 8.5℃
  • 맑음광주 8.6℃
  • 흐림부산 9.4℃
  • 맑음목포 7.6℃
  • 구름많음제주 11.7℃
  • 맑음강화 6.2℃
  • 맑음천안 5.5℃
  • 흐림김해시 9.1℃
  • 구름조금구미 8.3℃
기상청 제공

친환경 일반

정부, 전기·수소차 화물차 지원 대폭 확대

전기화물차 2배 지원 및 수소상용차 보조금 신설
수소상용차 연료보조금 도입

URL복사


정부는 올해 전기화물차에 대한 지원이 2배로 확대하고 수소트럭 보조금을 신설하는 등 상용차 중심으로 무공해차 전환을 가속화한다고 밝혔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2차 혁신성장 BIG3 추진회의를 주재하였다.

 

회의를 통해서 BIG3 산업동향과 정책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아울러 산업별 중점 추진과제에 대해서도 논의가 되었다. 이 중 무공해차 구매지원제도의 개편방안에 대해 살펴볼 필요가 있다.

 

정부는 세계 자동차시장이 전기·수소차 중심으로 빠르게 개편되고 있는 추세여서 국내시장도 전기·수소차 구매지원제도의 확대 및 개편이 시급하다고 판단했다. 이에 따라 전기·수소차 구매 예산을 1.4조원으로 32%확대하여 13.6만대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전기화물차에 대한 지원은 2배로 강화해서 집중할 예정이다.

 

전기버스는 물량을 확대하지만 차량 가격이 인하되는 추세를 반영해 보조금 단가가 내려간다. 수소버스의 경우 보급 초기 단계인 점을 감안하여 지원단가를 유지하는 대신 지원 물량을 180대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초소형 화물차의 보조금도 상향될 예정이고 중소기업에 물량을 별도로 배정한다. 또한 수소트럭 시범사업을 위해 보조금을 신설하여 수소상용차 개발시기와 연계해 지원한다.

 

수소상용차에 대한 연료보조금을 도입한다. 22년도에 버스 지원을 시작으로 23년에 택시와 화물차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이 밖에 승용차의 지원의 경우 전비 비중을 상향하고 지방비도 차등화하여 고효율 차량 지원을 강화한다. 가격구간별 보조금도 차등을 두어 보급형 모델이 집중적으로 육성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홍남기 부총기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모두 발언을 통해“IG3 분야는 지난 해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 괄목할만한 성과를 보였다면서 올해 글로벌시장이 더욱 빠른 속도로 성장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어서 빠르게 적응하는 자만 살아남는다는 “속자생존(速者生存)”의 전략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간행물 보기